끊어진 길 > 음반

본문 바로가기

음반

끊어진 길

profile_image
나의노래
2023-11-01 11:57 63 0

본문




높푸른 하늘 희고운 구름
먼산 허리 휘돌아 흐르는 강물
아무 말없어도 이젠 알 수 있지
저 부는 바람이 어디서 오는지
그 길 끊어진 너머로 손짓하며 부르네 음~

이 아름다운 세상 참주인된 삶을
이제 우리 모두 손잡고 살아가야 해
저 부는 바람에 실려가는 향긋한 꽃내음
내 깊은 잠깨우니 나도 따라 가려네
그 길 끊어진 너머로 나는 가려네 음~

내 깊은 잠깨우니 나도 따라 가려네
그 길 끊어진 너머로 나는 가려네
끊어진 그 길 너머로
끊어진 그 길 너머로

댓글목록0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게시판 전체검색